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

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

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

풀장 밑 바닥과 핫 탑 밑 바닥에 모래가 있다. 처음 보았다. 핫 탑에 노란 것들이 이리 저리 밀려서 발로 가만히 느껴보니 모래다. ‘이런~’ 누가 이렇게 모래를 갖다 넣었을까? 더럽지 않을까? 등등 의문이 들기시작했다. 곁에 있던 남자도 내게 이게 왠 모래냐고 내게 묻기에 “글쎄, 나도 모르지요. 처음 보는데요.” 이 남자가 직원을 부르더니 이 핫 탑 아래 일부러 모래를 넣었냐고 물으니 직원이 모래라며 고개를 끄덕인다. 물 Filtering 하는 거란다. “모래가?” 직원은 웃으면서 그렇다고 대답한다. “그럼 저 수영장 속에도?” 직원은 여전히 고개를 끄덕인다.

집에와서 인터넷을 검색해보니 진짜 모래가 수영장 물을 필터링하는 동영상들이 있다. 우와~

매일 새로운것을 배운다.

(눈이와서 수영장은 매우 한산했다. 거의 한 줄에 한 명씩 수영한 셈이된다.)

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

날씨 : -3도 / 눈 /